5차 재난지원금 신청

전북 전국민 재난지원금 10만원

카테고리 없음
반응형

전북도가 180만 전 도민에게 1인당 10만원씩 재난지원금을 지급한다.어려운 재정여건에서도 방역과 경제의 상생적 공존만이 도민의 일상생활을 앞당기기 위해 전액 도비를 활용키로 했다.

 

 

송하진 전북도지사는 6일 도청 브리핑룸에서 ‘전라북도 긴급재난지원금 지급’ 기자회견을 가졌다.송 지사는 “지원방식에 대해 많은 논의와 숙고를 거쳤다”고 밝히며 “기본적으로 선별지원의 의미와 효과를 전제하면서 그간 수차례 선별적으로 지원해왔기 때문에 한번쯤은 도민 모두를 아우르는 고른 소비활동이 민생회복에 큰 효과가 있다는 결론을 내리고 보편 지원을 결정했다”고 지원배경을 설명했다.

 

 


특히 지난해 5월 정부에서 지원한 4인가족 기준 100만원 지원시 도내 카드매출액이 전월대비 18% 상승한 사례를 설명했다.


송 지사는 그러면서 “이번 지원시 생산유발효과는 지원액의 약 1.8배인 3263억원으로 전망된다”고 밝히며 “사각지대 해소와 경제공존을 위한 어려운 선택이었다”고 강조했다.



또한 송 지사는 “이번 재난지원금이 목표한 효과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신속한 추진, 공정한 지급, 편리한 이용이 전제돼야 한다”고 강조하며 “방역에 지장을 초래하지 않는 범위 내에서 행정력을 총동원해 신속하게 지급을 완료하겠다”고 밝혔다.

 



6일 전북도청 브리핑룸에서 송하진 도지사가 전북도민 모두의 고른 소비활동을 통한 신속한 경제회복을 고려해 전 도민에 1인당 10만원씩 재난지원금을 지급하는 추경예산을 의회에 제출했다는 브리핑을 갖고 있다 전북도는 이날 긴급재난지원금 1800억원을 포함한 5616억원 규모의 제1회 추경예산을 편성해 도의회에 제출했다.

 

 

 

 

 

전북도, 180만 도민에 재난지원금 10만원씩 지급

[전주=뉴시스] 김민수 기자 = 전북도가 180만 전 도민에게 1인당 10만원씩 재난지원금을 지급한다

www.newsis.com

 

 

 

전북도, 전 도민 대상 재난지원금 10만원 지급

사실 앞에 겸손한 민영 종합 뉴스통신사 뉴스1

www.news1.kr

 

어려운 재정상황임에도 확장적 재정정책 기조에 맞춰 민생안정 사각지대 해소에 중점을 두고 지역경제에 최대한 활력을 불어넣겠다는 방침이다.



이번 추경안에는 지역 정착기반이 약한 청년의 경제적 자립을 위해 월 30만원씩 지원하는 ‘전북청년 지역정착 지원사업’ 확대를 위한 11억원을 추가 반영하고 재활용폐기물의 적정 분리·선별인력 1333명을 지원하기 위해 158억원을 신규로 반영했다.

 


전북도는 이번 지원금은 ‘전라북도 긴급재난지원금 지원 조례’와 추경안이 통과되는 대로 일부업소를 제외한 해당시군에서 활용이 가능하며, 사업의 신속한 추진과 경제효과 유발, 시군의 재정형편 등을 감안해 전액 도비로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전북도가 제출한 추경안은 총 9조3,341억 원대로 본예산 대비 6.4%(5,616억원) 늘었다. 증액분은 전 도민 재난지원금 외에도 소규모 농어가와 농어촌 외국인 계절근로자, 문화예술단체와 등록 예술인, 법인택시와 전세버스 기사 등에게 지급될 선별적 재난지원금도 약 439억 원이 담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