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차 재난지원금 신청

화이자백신 예약하기🅾

카테고리 없음
반응형

정부가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 대상에서 제외된 30세 미만(1992년 1월1일 이후 출생) 2분기 접종대상자에 대해 화이자 백신 접종을 이달 15일부터 시작된다고 합니다. 화이자 백신 예약하기에 대해서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화이자 백신 신청바로가기>> 

 

 

 

채널추가 하시면 

무료로 최신정보 보내드립니다.

 

 

 

 

 

 

같이 읽으면 좋은글 

 

 

 

 

5차 재난지원금 신청 🅾

5차 재난지원금에 대한 논의가 시작 되었습니다. 코로나로 인해서 생계가 힘드신 분들이 아직도 많이 있습니다. 4차 재난지원금은 전국민이 의논 된다하더니, 전국민이 전체적으로 받지는 못했

paylan.khwvlxllove.com

 

 

 

코로나 잔여백신 예약/사이트 정리✅

코로나 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 (단장: 질병관리정장)이 5~6월 접종 계획을 발표를 했다고 합니다. 코로나 백신 접종이 계속되면서, 코로나 잔여백신에 궁금해하시는 분들이 많아서 잔여백신 예

paylan.khwvlxllove.com

 

 

 

잔여백신 /얀센백신 예약 꿀팁🅾

코로나 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 (단장: 질병관리정장)이 5~6월 접종 계획을 발표를 했다고 합니다. 코로나 백신 접종이 계속되면서, 관심이 코로나 백신접종 예약 사전예약에 대해서 높아지고 있

paylan.khwvlxllove.com

 

 

 

 

모더나 백신 예약하기🆗

미국 제약사 모더나 사가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이 다음 주부터 접종 현장에 투입이 될 예정이라고 합니다. 모너나 백신 예약하기에 대해서 자세히 알아보겠습니다.

paylan.khwvlxllove.com

 

 



이상원 중앙방역대책본부 역학조사분석단장은 1일 코로나19 정례브리핑에서 "사회필수인력(경찰, 소방, 해경 등), 취약시설 입소‧종사자, 만성신장질환자 등 30세 미만 2분기 접종자에 대한 접종이 시작되는데요. 



30세 미만의 경우 혈소판 감소증을 동반한 희귀 혈전증 발생 우려로 인해 아스트라제네카 백신 접종이 불가한 만큼 화이자 백신사용이 될것이라고 하네요. 



대상자는 각 대상군별 소관부처에서 조사하고 있다. 이들의 사전 예약은 오는 6월 7일부터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사이트(누리집, 모바일)에서 시작할수가 있습니다. 

 


예약 완료자들은 오는 6월 15일부터 26일까지 1차 접종을 받고 3주 후 2차 접종을 해야 한다고 합니다. 이 단장은 "이번 2분기 접종 대상인 사회필수인력 중 30세 미만 군 장병에 대해서는 군이 자체 접종계획을 수립해 군 의료기관에서 화이자 백신으로 6월 7일부터시행이 시작이 된다고 합니다.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은 아스트라제네카 접종 대상에서 제외된 30세 미만(1992년 1월 1일 이후 출생) 2분기 접종대상자의 화이자 백신 예약이 시작이 된다고 하는데요.  이번 우선접종 대상자는 경찰, 소방, 해경 등 사회필수인력, 취약시설 입소‧종사자, 만성질환자들이라고 합니다.



2분기 접종대상자 중 30세 미만에 대해서는 다음 주 월요일(7일)부터 예방접종센터 사전예약에 대해서 시작이 되는데요, 이달 15일부터 26일까지 화이자 백신으로 1차 접종을 실시가 될 예정이라고 합니다.

 

 

대상군별 소관부처에서 대상자 조사를 실시하게 되며,  명단에 속한 사람은 사전예약 기간 내 개인별로 코로나19 예방접종 사전예약 사이트를 통해 가까운 예방접종센터를 선택을 하여서 예약을 하면 된다고 합니다.



2분기 접종 대상인 사회필수인력 중 30세 미만 군 장병은 군이 자체 접종계획을 수립하여 군 의료기관에서 화이자 백신으로 7일부터 접종이 시작이 되는데요. 



추진단은 "예방접종을 한 번 이상 받으신 분들은 6월 1일부터 직계가족 모임이 원활해지고, 요양병원·시설 대면 면회도 가능하는 등 그리운 일상에 한걸음 더 가까워진다"고 강조를 했다고 합니다.그리고, 이어 "사랑하는 가족, 친구와 함께하는 시간을 당길 수 있도록 예방접종을  적극적으로 맞아주실 것을 당부드린다고 이야기를 했습니다.